이석형 예비후보, 농어촌기본소득운동전남연합과 정책협약

프리즘 22대 총선
이석형 예비후보, 농어촌기본소득운동전남연합과 정책협약
농어촌 거주 모든 주민에게 단계별로 일정 금액 지급 추진
  • 입력 : 2024. 03.17(일) 20:53
  • 배진희 기자
정책협약 맺은 이석형 예비후보(왼쪽 두번째)
이석형 예비후보 "기본적인 삶을 보장받는 사회 만들 것" 다짐

[프레스존=배진희 기자] 이석형 무소속 담양·함평·영광·장성 예비후보는 농어촌기본소득운동전남연합과 17일 오후 3시 이석형 예비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정책협약식을 개최했다.

정책협약식은 농어촌 지역에 거주하는 모든 주민에게 농어촌 기본소득을 지급하는 공약을 제시하고 이를 이행할 것을 국민에게 약속하기 위한 협약식이라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

이석형 예비후보와 농어촌기본소득전남연합은 이날 협약식에서 “농어촌 기본소득 보장은 꼭 해내야 할 일로 농업과 어업이 없다면 국가의 존립은 위기를 맞게 될 것”이라며 “국가균형발전을 완성하고 농어촌을 중심으로 지역소멸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농어촌 기본소득은 가장 확실한 방법”이라고 강조했다.

이석형 예비후보는 “농어촌 기본소득 관련 법안을 입법하여 군민을 위한 기본소득을 실행할 것이며, 최소한의 삶이 지원받는 사회가 아니라 기본적인 삶을 보장받는 기본 사회농어촌기본소득(지방소멸대응 기본소득)이 되도록 단계별 추진하고 더 나아가 전 국민 기본소득 지급이 가능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