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컷오프 구제' 김성진, 광산을 재심 결과 "환영"

프리즘 22대 총선
'컷오프 구제' 김성진, 광산을 재심 결과 "환영"
민주당 2인경선에서 3인 경선으로 ... "꼼수 공천 바로잡아야"
  • 입력 : 2024. 02.19(월) 15:52
  • 배진희 기자
19일 민주당 재심 결과 관련, 기자회견하는 김성진 예비후보

[프레스존= 배진희 기자] 컷오프에 반발, 전날 삭발 농성에 들어간 김성진 광주광산구(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19일 발표된 더불어민주당 재심 결과를 환영한다고 19일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이날 기자회견을 갖고 ”오늘 더불어민주당 지도부에서 광주 광산(을) 지역을 2인 경선에서 저를 포함한 3인 경선 지역으로 결정했다“며 환영의 뜻을 피력했다.

그러면서, “이번 결정으로 공정과 정의, 민주라는 광주정신을 지켜냈고, 부당한 꼼수공천을 바로잡고 더 나은 민주적 가치를 지켜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광주시민과 당원동지들에게 희망을 주었다는 점에서 민주당 지도부의 결정에 환영을 표한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꼼수공천이 아니라 정정당당하고 훼손되었던 광주정신을 다시 회복하며,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지킬 수 있는 발걸음을 내딛겠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 남은 기간 예비 후보들과 공정한 경선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도 각오를 다졌다.

특히 ”함께 싸웠던 최치현 예비후보와 끝까지 함께 하지 못해 아쉽고 무거운 무거운 마음을 느끼며,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지역발전과 민주주의 회복이라는 공동의 가치를 위해 앞으로도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