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 군수-청년들, 일자리 주거 육아 문제 소통

전남
화순 군수-청년들, 일자리 주거 육아 문제 소통
지난 8일 읍 소재 카페서 토크 콘서트 '성황'
  • 입력 : 2024. 05.10(금) 09:55
  • 배진희 기자
구복규 화순군수와 청년과의 토크 장면 [사진 화순군]
[프레스존=배진희 기자] 구복규 화순군수와 청년들이 지난 8일 화순읍 소재 카페에서 ‘군수와 청년과의 토크 콘서트’를 열어 성황을 이뤘다.

화순군에 따르면 이번 토크 콘서트는 청년 농업인, 소상공인, 직장인, 분야별 청년공동체, 청년협의체 등 각계에서 활동하는 청년들의 지역에서 겪는 어려움과 의견을 수렴하여 정책 수요에 대응한 청년 정책을 발굴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 참여한 청년공동체 트리오 공연으로 시작된 이날 토크쇼는 일자리, 주거, 육아, 귀농·귀촌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구복규 군수와 청년들과의 대담 형식으로 진행됐다.

청년들은 이날 콘서트에서 △경력단절 여성을 위한 취업지원 정책 제안 △일자리 박람회 운영 △기업 유치 및 일자리 지원정책 제안 △지역 소상공인 판로 확보 △초보 귀농 청년 대상 교육 지원 등 주로 청년 일자리 정책에 대한 의견을 다수 제시했다.

이밖에도 △농업인 영농 정착을 위한 금리 지원 △출산 후 양육비 지원 정책 △아동전문병원 건립 △중학교 추가 건립 △만원 사교육 사업 제안 △화순-광주 간 교통체증으로 인한 도로 확장 계획 등 다양한 생활 현안에도 큰 관심을 표명했다.

구복규 화순군수는 “현시대의 청년이 겪고 있는 다양한 난제들을 함께 극복해 나갈 수 있는 정책 마련을 위해 앞으로도 청년들과 지속적인 소통을 펴나가겠다”라며, “화순의 미래인 청년들의 꿈이 실현될 수 있도록 ‘청년이 잘사는 화순 만들기’에 전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