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항에 올해 첫 국제 크루즈선 입항...870명 탑승

관광
여수항에 올해 첫 국제 크루즈선 입항...870명 탑승
씨번 써전호 탑승자는 여행객 540명, 승무원 330명
  • 입력 : 2024. 04.04(목) 16:27
  • 배진희 기자
국제크루즈선 ‘씨번 써전(Seabourn Sojourn)호’ 여수항 입항 기념 행사 [사진 여수광양항만공사]
4월 5일 Le Jacques Cartier호, 10월 9일 Le Soleal호에 이어
11월 1일 ASUKA Ⅱ호 등 잇딴 입항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프레스존=배진희 기자] 여행객 540명과 승무원 330명이 탑승한 국제크루즈선 ‘씨번 써전(Seabourn Sojourn)호’가 4일 여수항에 입항했다.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박성현, YGPA)는 이날 2024년 첫 크루즈선 입항을 축하하기 위해 전라남도, 여수시, 여수지방해양수산청과 함께 여수 크루즈부두에서 입항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 행사에는 홍상표 YGPA 운영부사장을 비롯해 김종기 여수시 부시장, 강정구 여수지방해양수산청장, 주순선 전남도 관광체육국장이 참석했으며 씨번 써전호 선장, 부선장 등 선사 관계자에게 기념패와 기념품, 꽃목걸이를 증정했다.

YGPA는 이날 씨번 써전호의 입항을 시작으로 4월 5일 Le Jacques Cartier호, 10월 9일 Le Soleal호, 11월 1일 ASUKA Ⅱ호 등의 크루즈선이 여수항에 입항할 것으로 예상했다.

또한 크루즈선 유치 확대 및 여수항 홍보를 위해 이번달 8일부터 미국 마이애미에서 개최 되는 ‘Seatrade Cruise Global 2024’에 참가해 여수항 홍보부스 운영과 글로벌 크루즈선사 및 세계 주요 기항지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B2B 상담 및 포트세일즈를 실시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여수항 크루즈선 기항 확대를 위해 유관기관(여수시, 전남관광재단)과 협력하여 '아시아권 크루즈 이해관계자 대상 포트세일즈', '크루즈 선사 핵심관계자 대상 팸투어' 등을 개최할 예정이다.

여수항의 국제 인지도 제고를 위해 '아시아 크루즈 리더스 네트워크(ACLN)에 가입해 글로벌 크루즈 네트워크를 형성해 나갈 계획이다.

박성현 사장은 “국제 크루즈선 유치를 통해 여수항 발전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폭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여수항을 국내 최고의 크루즈항으로 육성하고 더 많은 크루즈를 유치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함께 적극적인 유치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