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교육청, ‘함께 만들어 가는 미래교육 비전 선포식’ 참가

교육
광주시교육청, ‘함께 만들어 가는 미래교육 비전 선포식’ 참가
  • 입력 : 2023. 11.24(금) 15:43
  • 배진희 기자
광주시교육청, ‘함께 만들어 가는 미래교육 비전 선포식’ 참가
“멀리 가기 위해 함께 나간다”
인공지능 교육 플랫폼 구축을 위한 협력


[프레스존= 배진희 기자] 광주시교육청이 23일 인천 센트럴파크호텔에서 전국 11개 교육청과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과 ‘함께 만들어 가는 미래교육 비전 선포식’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광주시교육청을 비롯해 서울, 인천, 대전, 울산, 세종, 강원, 전북, 전남, 경북, 제주 교육청이 함께 진행 중인 인공지능 맞춤형 교수·학습 플랫폼에 대한 미래교육 비전을 공유하고 긴밀한 협업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공동 개발하는 ’인공지능 맞춤형 교수학습 플랫폼‘은 ▲학습과 수업을 효과적으로 지원하는 지능형 혼합 통합수업 체계 구현 ▲데이터 기반 맞춤형 교육 및 학습 지원을 위한 지능형 학습 분석 시스템 개발 ▲양질의 교육 서비스 제공과 기업 상생을 위한 민간 에듀테크 서비스 유통 생태계 마련 ▲학생 중심 교육 마이데이터 체계 정립 등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나아가 교육부가 추진 중인 AI 디지털교과서와 연계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11개 교육청은 지난 3월부터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등 여러 차례 만남을 통해 ‘인공지능 맞춤형 교수학습 플랫폼’ 공동 개발을 위한 정보시스템 마스터플랜(ISMP)과 그 영역에 대해 합의해 왔다. 현재 플랫폼 개발 위탁업무는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원장 황종성)에서 수행하며, 오는 2025년 3월 정식 서비스로 오픈될 예정이다.

플랫폼을 공동 개발함으로써 데이터의 표준 준수와 통합 관리를 통해 관리의 효율과 활용 향상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또 개별 교육청이 구축하는 경우보다 인력과 비용의 감소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더해 시교육청의 경우 공동 개발 플랫폼과 자체 구축을 추진하는 광주아이온(AI-ON)과 연계하면 예산의 절감이 더욱 클 것으로 기대한다.

한편 오는 2024년 현장 적용 예정인 광주아이온은 현재 입찰 진행 중이다. 앞으로 구축 및 시범운영을 거쳐 학교 현장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시·도 공동개발 플랫폼과는 연계 및 통합을 거쳐 더욱 안정적인 학습데이터 축적으로 인공지능 기반 학습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정선 교육감은 ”미래교육을 위한 각 시·도 교육청의 협력은 교수·학습 플랫폼 공동 개발 및 지방재정의 효율적 활용 모두에서 큰 의미가 있었다“며 ”앞으로 시·도 공동개발 플랫폼과 우리가 준비하는 스마트 AI 홈워크 시스템 광주 아이온과 연계해 최적의 인공지능 기반 학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