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삼 광주사회서비스원 원장 취임

사람들
김대삼 광주사회서비스원 원장 취임
임기 3년 ... 광주다움통합돌봄 설계 등 복지전문가 평가
  • 입력 : 2023. 09.10(일) 09:04
  • 배진희 기자
강기정 시장으로부터 임명장 받은 김대삼 광주사회서비스원장(오른쪽)
강기정 시장 “사회복지 종사자 처우개선 등 중추 역할” 당부


[프레스존=배진희 기자] 광주복지원과 통합해 새롭게 출범한 (재)광주광역시사회서비스원 원장으로 김대삼 전 한국보건복지인재원 전임교수(49)가 취임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지난 8일 시청 접견실에서 김대삼 원장과 비상임 임원(이사·감사)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원장 임기는 2026년 9월 6일까지 3년이며, 비상임 임원 임기는 2025년 9월 6일까지 2년이다.

이날 임명된 임원은 김 원장을 비롯해 김윤배·류영춘·박경언·박남연·박인아·유승주·이금희·황옥화·황현철 이사와 안길전 감사 등 총 11명이다.

광주시는 앞서 지난 5월30일 임원추천위원회를 구성해 후보자 공개모집, 서류 및 면접심사, 결격사유 조회, 인사청문회 등 검증 절차를 거쳤다.

김 원장은 시의회 인사청문회에서 광주사회서비스원 설립 준비와 광주다움 통합돌봄 추진과정에 적극 참여하는 등 지역복지사업 강화에 기여했고, 사회복지학 전공 및 연구활동 등 복지 분야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은 복지 전문가라는 평가를 받았다.

김대삼 원장은 “이번 인사청문회에서 언급된 통합 조직과 노사관계 우려에 대해 수평적·포용적 리더십과 소통하는 노사상생협력을 통해 해결해 나가겠다”며 “조직 안정과 경영효율화를 신속히 추진하고 사회서비스를 고도화해 삶의 질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복지수요가 높아짐에 따라 현장의 사회복지 전달체계 종사자들이 지쳐가고 있다”며 “따뜻하고 촘촘한 사회서비스를 실현하기 위해서는 사회복지 종사자 처우개선 등 당장에 해야 할 일들이 많다. 광주복지연구원과 통합 출범한 만큼 광주 복지에 미래 비전을 제시하는데 중추적 역할을 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민선 8기 광주시는 경영효율성 제고와 시민에 대한 책임성 강화를 위해 공공기관 구조혁신을 추진했다.

광주사회서비스원은 질 좋은 복지정책 연구·실현으로 사회서비스 컨트롤타워 기능 확립과 광주다움 사회서비스 고도화로 대시민 만족도를 높여나가고자 광주복지연구원과 통합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