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 화원조선농공단지 ‘뿌리산업 특화단지’ 지정

내셔널
해남 화원조선농공단지 ‘뿌리산업 특화단지’ 지정
산업통상자원부, 전국 9개 산단과 함께 선정 ... 전남 유일
  • 입력 : 2023. 08.30(수) 17:46
  • 김순화 기자
화원 조선 단지를 현지 점검 중인 명현관 해남군수
뿌리기업 경영환경 개선 및 공동혁신활동 지원


[프레스존] 대한조선과 관련 협력사가 운영 중인 해남군 화원조선농공단지가 산업통상자원부의 2023년 뿌리산업 특화단지로 지정됐다.

전남도내에서는 유일하게 선정된 결과로, 전국에서는 9개 산업단지가 뿌리산업 특화단지로 지정됐다.

뿌리산업이란 주조, 금형, 소성가공, 용접, 표면처리, 열처리 등 제조업 전반에 걸쳐 활용되는 기반 공정기술과 로봇, 센서 등 차세대 공정기술을 사용하는 산업이다.

해남군 화원면에 위치한 화원조선농공단지는 대한조선과 17개 사내협력사가 운영되고 있는 산업단지로, 용접 및 표면처리 뿌리기업 12개가 집적되어 있다.

특화단지로 지정된 단지에는 내년부터 입주기업의 운영 효율화 및 친환경 조성, 근로여건 개선 등 경쟁력 강화를 위한 공동활용시설 구축과 브랜드 마케팅 등 혁신활동 지원이 실시된다.

이번 특화단지 지정으로 뿌리기업의 영세한 경영 환경은 물론 중견기업과 협력사들의 상생협력 모델을 만들어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해남군 관계자는“뿌리산업 특화단지 지정을 시작으로 관내 뿌리기업의 역량 강화와 경쟁력 제고를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김순화 기자 news@presszon.kr     김순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