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지사, “관용·포용·화해·통합의 김대중 정신 계승”

전남
김영록 지사, “관용·포용·화해·통합의 김대중 정신 계승”
전남도, 18일 김대중 대통령 서거 14주기 추모행사
  • 입력 : 2023. 08.18(금) 13:33
  • 배진희 기자
김대중 대통령 서거 14주기 추모행사 개최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18일 오전 목포 김대중노벨평화상기념관에서 열린 김대중 대통령 서거 14주기 추모식에서 헌화·묵념하고 있다.
[프레스존] 전라남도는 18일 목포 김대중노벨평화상기념관에서 김대중 대통령 서거 14주기 추모행사를 열어 관용과 포용, 화해와 통합의 김대중 정신 계승을 다짐했다.

추모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김대중 전남도교육감, 전경선 전남도의회 부의장, 각급 기관·사회단체장과 김대중 대통령을 그리워하는 도민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헌화, 추모사, 극단 갯돌의 추모극, 2023년 대한민국 국민이 대통령께 드리는 영상 편지 순으로 진행됐다.

평소 김대중 대통령을 존경해 대구에서 추모식장을 찾은 서혜정 씨는 “갖은 정치적 핍박을 인내하고 이겨내는 과정을 담은 추모극을 감명 깊게 봤다”며 “오늘날 우리가 숨 쉬듯 당연히 누리는 민주주의와 평화의 소중함이 김대중 대통령 덕분임을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영록 지사는 추모사를 통해 “김대중 대통령께서 우리 곁을 떠난 지 14년이 흘렀음에도 그의 삶과 정신은 많은 이들에게 큰 울림을 주고 있다”며 “앞으로도 김대중 대통령께서 남긴 관용과 포용, 화해와 통합의 정신을 깊이 되새겨 모두가 함께 잘 사는 대동세상을 만드는 데 전남도가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전남도는 김대중 대통령의 정신을 계승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그의 고향인 신안 하의도에 ‘한반도 평화의 숲’을 조성 중이다. 오는 10월 ‘김대중 정신’을 세계인과 함께 나누는 ‘2023 김대중평화회의’, 2024년 1월 탄생 100주년 기념식 개최 등 다양한 기념행사를 계획하고 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