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붐-업' ... 홍보대사에 송가인

문화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붐-업' ... 홍보대사에 송가인
7일 13개 유관기관 홍보·마케팅 협약식도 개최... '비엔날레 성공' 담금질
  • 입력 : 2023. 06.08(목) 09:17
  • 배진희 기자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홍보대사 위촉식 및 유관기관 협약식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7일 오후 도청 서재필실에서 2023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홍보대사 위촉 및 유관기관 협약식에서 가수 송가인 씨에게 홍보대사 위촉장을 수여하고 있다. [사진 전라남도]
[프레스존]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사무국이 오는 9월 개막하는 ‘2023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홍보대사로 인기가수 송가인 씨를 위촉하며 고 '붐-업'(boom up)에 나섰다.

전남교육청, 한국예총, 한국미술협회, 광주은행 등 13개 유관기관들과도 홍보·마케팅협약을 맺으며 수묵비엔날레 성공 개최를 위한 본격 담금질에 들어갔다.

7일 도청 서재필실에서 열린 홍보대사 위촉식과 협약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김대중 전남도교육감, 박홍률 목포시장, 김희수 진도군수, 이범헌 한국예총 회장, 이병국 한국미술협회 수석부이사장, 지역 대학 총장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홍보대사로 위촉된 송가인 씨는 진도 출신 인기 트로트 가수로 다양한 방송활동을 통해 인지도가 높고 어린이부터 성인까지 고른 연령층에서 팬층이 두텁다. 특히 고향사랑기부제 응원릴레이 참여 등 전남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고향 발전에 대한 의지가 커 2021년에 이어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송가인 씨는 “2021년에 이어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홍보대사로 연속 선정돼 영광스럽고 기쁘다”며 “고향 발전을 위한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홍보대사 위촉 및 유관기관 협약식이 7일 오후 도청 서재필실에서 열린 가운데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홍보대사 가수 송가인, 김대중 전남교육감 등 내빈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어 진행된 홍보·마케팅 협약식엔 ‘2023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주전시관이 있고 특별전시가 열리는 목포·진도·해남·광양과 한국예총, 한국미술협회, 지역대학 등 13개 기관장이 참여해 올해 수묵비엔날레 성공 개최를 위해 적극 협력키로 했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기관들은 전남교육청, 한국예총, 한국미술협회, NH농협은행전남본부, 광주은행, 목포대, 순천대, 목포해양대, 한국관광공사 광주전남지사 등이다.

협약에 따라 ‘2023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주전시 개최지인 목포·진도, 수묵 특별전이 열리는 전남도립미술관과 해남 대흥사는 전시·홍보를 지원하고 전남도교육청, 한국예총, 지역 대학 등 유관기관은 행사 홍보, 관람 지원 등에 대해 적극 협력한다.

김영록 지사는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가 성공을 거두기 위해선 지역의 적극적인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협약기관과 상생협력을 공고히 해 수묵비엔날레가 한국 수묵 전통의 맥을 잇고 지역경제 발전을 이끄는 성장 동력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2023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는 ‘물드는 산, 멈춰선 물- 숭고한 조화 속에서’라는 주제로 오는 9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두 달 동안 목포· 진도 등 전남 일원에서 열린다.

사무국은 지난달 1일 입장권 사전 판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마케팅에 돌입했으며, 사전 분위기 조성을 위해 지난달 20일 서울지역 붐업행사 마로니에공원과 인사동 일원에서 성황리에 개최하는 등 홍보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입장권 예매는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누리집, 티켓링크, 네이버 등을 통해 성인 7천 원, 청소년 3천 원, 어린이 2천 원 등 30% 할인된 금액으로 구매할 수 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