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명품 광양매실 수확 첫 출하

전남
광양시, 명품 광양매실 수확 첫 출하
전년비 생산량 30% 감소 전망
  • 입력 : 2023. 05.23(화) 13:02
  • 김순화 기자
빛그린 광양매실 첫 츨하
과원 정지・전정 지원 등 상품성 높은 매실생산과 생산비 절감 지원
홈쇼핑 판매 등 다양한 판촉 활동 전개로 안정적인 판로확보에 노력


[프레스존] 전남 광양시는 23일(화) 광양원예농협 다압매실선별장(다압면 토끼재1길 44)에서 광양매실 시장 출하 본격 개시를 알리는 첫 출하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정인화 광양시장, 서영배 광양시의회 의장 및 시의원, 농협중앙회전남지역 부본부장, 농협광양시지부장, 지역 내 지역농협장 등이 참석해 매실 선별작업 현장을 둘러보고 관계자들과 출하 농가들을 격려했다.

올해 광양매실 생산량은 개화기 이상기온과 꿀벌 활동 감소로 인한 수정 불량 등 복합적인 요인으로 결실이 제대로 되지 않아 전년에 비해 30% 이상 감소한 5천여 톤이 생산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광양매실은 다른 지역 매실에 비해 구연산 함량이 높고 향이 진하고 색깔이 선명한 것이 특징이며, 지리적표시제 등록(제36호), 매실 산업 특구로 지정받아 2015년부터 한국브랜드경영협회가 뽑은 대한민국 소비자 신뢰 브랜드 대상에 8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는 등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 매실로 신뢰와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시는 광양매실의 경쟁력을 더욱 높이고 명품 매실의 명성을 유지하기 위해 매실 과원 정지전정 인력 지원, 매실동력전정가위 지원, 직거래 포장재 지원 등 다양한 맞춤형 시책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광양매실 소비 확대를 위해 홈쇼핑 판매 지원, 장아찌 가공용 매실씨 분리기 보급, 소비자 홍보 등 다양한 판촉 활동을 적극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정인화 광양시장은 “광양매실의 상품성 향상과 노동력 절감, 다양한 홍보 및 판촉 활동 등 시책을 적극 추진해 명품 광양매실의 명성을 유지하고, 매실 농가의 안정적인 소득 증가를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순화 기자 news@presszon.kr     김순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