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 편백숲 우드랜드, 국내 최고 야간경관 명소 본격화

관광
장흥 편백숲 우드랜드, 국내 최고 야간경관 명소 본격화
  • 입력 : 2023. 05.11(목) 17:35
  • 김순화 기자
[프레스존] 장흥군이 정남진 편백숲 우드랜드의 야간경관 새단장에 나섰다.

군은 600만명의 관광객이 다녀간 편백숲 우드랜드가 관광 콘텐츠 보강을 위해 야간경관 콘텐츠 발굴 용역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달에 이어 5월 3일 군수를 비롯한 부군수, 자문위원, 부서 관계공무원, 용역사가 참석하여 야간경관 개선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중간보고회에서는 장흥의 상징인 며느리바위를 어머니로 새롭게 구현해 우드랜드 입구에서 억불산 정상까지 전체적인 야간경관 조성 목표로 한 마스터플랜을 보고했다.

연차별 사업계획에 따라 장소별 스토리텔링을 연계하여 기본구상, 발전 방향과 비전 및 전략 등도 논의했다.

우드랜드 가치를 보존하기 위해서는 환경 저해 요소 및 빛 공해 최소화, 에너지절감을 위한 방안 등을 다각적으로 검토했다.

군은 편백숲 우드랜드를 ‘어머니 옷깃에 스며들다’ 테마로 차별화하여 이목을 끌 수 있는 공간으로 연출계획을 밝혔다.

이번 용역 중간보고회에서 나온 의견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야간경관계획을 수립해 경관가이드라인을 마련하고, 장흥의 대표적인 야간경관 명소가 되도록 향후 최종보고회 준비에 본격적으로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김성 장흥군수는“야간경관과 장흥군 슬로시티를 접목하여 우드랜드 가치 보존과 다양한 콘텐츠 개발의 접점을 찾겠다”며, “장흥 편백숲 우드랜드를 다른 지역과 차별화된 관광도시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순화 기자 news@presszon.kr     김순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