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월의 정신을, 오늘의 정의로’ 5·18 기념행사위 출범

사회
‘오월의 정신을, 오늘의 정의로’ 5·18 기념행사위 출범
16일 오후 국립5·18민주묘지·민족민주열사묘역
  • 입력 : 2023. 03.17(금) 11:45
  • 배진희 기자
제43주년 5·18민중항쟁기념행사위원회 출범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이 16일 오후 북구 운정동 국립5·18민주묘지 민주의 문 앞에서 열린 '제43주년 5·18민중항쟁기념행사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해 행사위원들과 참배를 위해 추모탑으로 이동하고 있다.
5·18 진상규명과 정신계승·평화와 통일 기조 등 담겨
강기정 시장 “5·18의 진실 전 국민께 한 발짝 더 다가가기를”


[프레스존]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와 제43주년 5·18민중항쟁기념행사위원회(이하 5·18행사위)가 기념행사 준비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5·18민중항쟁기념행사위원회 출범식이 16일 오후 2시에서 열렸다.

출범식에는 강기정 시장을 비롯해 최철 상임행사위원장과 행사위원장단, 5월 단체, 부산·울산·세종·전남 등 각 시·도별 행사위원회, 시의회, 시교육청,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출범식은 출범선언문 낭독, 슬로건·기조·방향 선포, 국립5·18민주묘지·민족민주열사묘역 참배 순으로 진행됐다.

올해 5·18기념행사 표어(슬로건)는 ‘오월의 정신을, 오늘의 정의로!’이다. 민주주의를 지키고자 희생마저 두려워하지 않았던 5·18민주화운동 정신을 이어받아 한반도 평화와 통일, 민주적이고 공정한 정의로운 오늘을 만들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올해 기념행사 기조·방향은 ▲완전한 5·18 진상규명과 정신계승에 기여 ▲정전 70주년, 다시 오월에서 통일로! ▲민주주의 위기, 민생 위기, 전쟁 위기, 기후환경 위기를 오월공동체 정신으로 극복 ▲5·18 미래세대에 대한 지지와 응원을 담았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올해는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의 활동이 마무리되는 해로 국가 차원의 위원회 결과가 하나, 둘 나오기 시작할 것”이라며 “5·18의 진실이 전 국민께 한 발짝 더 다가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강 시장은 이어 “최근 국민의힘 김재원 최고위원 5·18정신 헌법 전문 수록 반대 논란이 있었지만 다행히 대통령께서 5·18정신을 계승하겠다는 입장이 확고하다는 원칙적인 입장을 밝혀줬고 당사자도 사과했다”며 “5·18정신은 아직 헌법 전문 수록은 사실상 헌법 개정만 남아 있을 뿐이고, 대한민국 국민 모두에게 이미 확인되고 동의된 역사적 사실이자 정신이다”고 강조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