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5·18 스마트투어 앱 활성화 방안 추진

문화
광주시, 5·18 스마트투어 앱 활성화 방안 추진
  • 입력 : 2023. 03.06(월) 14:43
  • 배진희 기자
5.18 AR모바일앱
5·18사적지 소개 안내해설사 36명 대상 교육 실시
5·18 VR 가상체험관에도 전국 학생들 발길 이어져


[프레스존]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는 ‘5·18민주화운동 스마트투어’ 앱 활용을 높이기 위한 방안을 추진한다.

5·18민주화운동 스마트투어 앱은 ‘그날의 현장에서 그날의 기록을 담아…’라는 주제로 사용자 혼자 스마트폰을 통해 5·18사적지를 찾아다니며 민주항쟁의 역사를 배울 수 있는 모바일앱 서비스다.

1980년 광주시민의 민주항쟁 기억이 숨쉬는 29곳의 사적지 콘텐츠 정보를 증강현실 스토리와 3D복원, 위치기반 지도를 활용한 스마트해설가이드 등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광주시는 8일 5·18기념재단이 주최하는 5·18사적지 안내해설사(오월지기) 교육에 참여하는 오월지기 36명을 대상으로 스마트투어 앱 사용 교육을 실시한다. 앞으로 오월지기는 시민들이 오월길 방문자센터를 방문하거나 사적지 해설 프로그램을 이용할 때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안내할 예정이다.

5·18민주화운동 스마트투어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앱스토어’에서 5·18민주화운동 스마트투어 검색을 통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5·18민주화운동을 가상체험 할 수 있는 ‘5·18민주화운동 가상체험관’도 전국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1월 금남로 5·18민주화운동기록관 지하 1층에 설치된 5·18 VR체험관은 입소문을 타면서 5·18기록관, 전일빌딩245와 연계한 학생들의 수학여행 및 체험장소 코스로 자리잡고 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