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전문농업경영인 양성 힘찬 출발

전남
전남도, 전문농업경영인 양성 힘찬 출발
순천대서 제8기 전남농업마이스터 대학 입학식
  • 입력 : 2023. 02.03(금) 11:50
  • 김순화 기자
[프레스존] 전라남도농업기술원은 2일 순천대학교 70주년 기념관에서 ‘제8기 전남농업마이스터대학 입학식’을 열어 전문 농업경영인 양성에 본격 나섰다.

이날 행사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입학생, 유관기관 관계자 330여 명이 함께해 격려했다. 입학생들은 전문 농업경영인으로 성장해 농업 분야 지역 리더로서 전남농업을 이끌 것을 다짐했다.

김영록 지사는 축사에서 “전남농업마이스터대학은 전남 농업을 한 단계 발전시키는 디딤돌이 되고 있다”며 “한국 농업의 위기와 변화에 대응해 고소득 생명 농업의 꿈을 함께 실현해 나가자”고 말했다.

이번 8기 입학생은 2024년까지 2년 동안 순천대학교, 전남대학교 등 5개 캠퍼스에 개설된 참다래, 토마토, 친환경채소 등 16개 전공 과정을 이수하게 된다.

전남농업마이스터대학은 2009년 설립해 최신 고급 기술과 경영능력을 갖추고, 이를 전수할 농업마이스터(전문 농업경영인)를 양성하고 있다.

또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해 전남 농업을 미래 성장산업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지역 특화품목 중심으로 영농 현장에서 실습 위주의 맞춤형 기술․경영교육을 운영하고 있다.

전남농업마이스터대학은 지금까지 졸업생 1천858명을 배출했으며, 이 중 29명이 농업마이스터 지정시험을 합격해 품목별 명장이자 지역의 리더로서 전남농업을 이끌고 있다.
김순화 기자 news@presszon.kr     김순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