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농민수당 추진 동력 확보 ... "내년 도입"

광주
광주시, 농민수당 추진 동력 확보 ... "내년 도입"
11일 농업인의 날 행사서 광주시·자치구·농민단체 ‘농민수당 지원협약’
  • 입력 : 2022. 11.12(토) 09:38
  • 배진희 기자
농민수당 지원 협약
왼쪽에서 세번째가 강기정 광주시장
농업인 표창, 우수 농산물 전시회 등 다채로운 행사도
강기정 시장 “생명의 곳간인 농업에 대한 절대적 관심과 지원 필요”



[프레스존] 광주광역시는 2023년 농민수당 도입을 위한 추진 동력을 확보하고 속도를 높인다.

지난 11일 오전 서구 상무시민공원에서 열린 제27회 농업인의 날 행사에서 광주시·자치구·농민단체가 함께한 ‘농민수당 지원협약식’이 개최됐다.

협약식에는 강기정 시장과 5개 구청장, 4개 농업인단체가 참석했으며 2023년 농민수당 도입을 위한 성공적인 추진을 목표로 상호협력키로 했다.

광주시와 자치구는 농민수당 지원에 필요한 사항을 적극 지원하는 한편 농민은 환경보전, 농촌유지, 식품안전 등 농업활동에 적극 동참하고 농업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공익적 기능을 높이기로 약속했다.

농민수당은 민선 8기 핵심 공약인 ‘광주형 3대 공익가치 수당’ 중 하나로 광주시는 2023년 도입을 목표로 농민수당논의위원회 운영, 조례 제정 등 절차를 추진하고 있다.

예정대로 농민수당이 도입되면 전국 광역시 중 첫 사례가 될 것으로 보인다.

농민의 날 행사에서 퍼포먼스 하고 있는 강기정 시장과 광주 구청장들 [사진 광주광역시]

농민수당 지원협약식이 열린 제27회 농업인의 날 행사는 코로나19로 3년 만에 개최됐으며 농사일에 지친 농업인을 격려하고 생산자와 소비자, 농업인과 도시민이 함께 어울리는 화합의 장이 됐다.

행사는 우수농업인 표창, 광주지역에서 생산된 우수농특산물 품평회, 전통공연 및 전통놀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농업발전에 기여한 농정시책 유공 농업인에 대한 시장표창은 한국농촌지도자 광주광역시연합회 최성자 외 4명이 수상했다.

정성도 한국농촌지도자 광주시연합회 회장은 “쌀값이 폭락하고 농민들의 시름이 가중되고 있는 어려운 상황에서 광주 농민들의 오랜 숙원이었던 농민수당 지원협약을 하게 돼 기쁘다”며 “농업인이 긍지와 자부심을 갖고 농업에 종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정책이 마련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강기정 시장은 “건강한 먹거리, 건강한 밥상으로 늘 우리를 지켜주는 농업인과 생명의 곳간인 농업에 대한 관심과 노력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상황이다”며 “적극적으로 나서준 자치구 덕분에 추진력을 얻었고 앞으로도 시민들의 삶을 바꾸고 행복한 광주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