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대인예술시장서 28~29일 할로윈 축제

지역축제
광주시, 대인예술시장서 28~29일 할로윈 축제
  • 입력 : 2022. 10.27(목) 13:12
  • 배진희 기자
할로인 축제 홍보 포스터
공포체험, 할로윈 분장, 디제잉 파티 등 다채로운 행사 진행

[프레스존] 광주광역시는 10월31일 할로윈데이를 맞아 대인예술시장에서 28일부터 29일까지 ‘남도달밤예술야시장’을 할로윈 축제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야시장에는 TV 드라마 ‘전설의 고향’을 집필한 이부춘 작가와 임동률 미술감독이 참여해 시장 곳곳을 할로윈 분위기의 디스토피아로 만들었다. 특히 1개월 전부터 분장사 및 배우, 셀러, 댄서들이 제대로 된 할로윈 축제를 구현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푸드트럭 및 먹거리 셀러존은 할로윈 식당으로 새롭게 단장되며 스마트관광콘텐츠로 인기를 끌었던 ‘메타버스 AR아처’는 좀비버전으로 업그레이드돼 새롭게 개시된다.

또 디지털 귀신의 집 체험을 테마로 ‘남도월야 미궁저택’의 극한 공포 체험공간도 관광객을 맞을 준비를 마쳤으며 ‘별별상상정원’은 ‘별별마녀의 성’으로 리뉴얼돼 호러영화제, 분장 체험, 할로윈 디저트판매 등을 선보인다.

야시장 기간에는 중앙 무대와 주차장 공간을 막아 할로윈 분장 및 소품을 착용한 관람객만 입장할 수 있도록 해 놀이동산에 입장하는 듯한 효과를 느낄 수 있으며, 메인 홀에서는 귀신 배우들의 현장게임, 테마가든, 할로윈 샴페인 존, EDM 파티 등이 펼쳐져 특별한 밤을 보내고 싶은 시민들에게 즐거운 추억을 선사한다.
※ 미분장 참여자는 셀프분장 도구 및 페이스페인팅 체험 제공

호러 마니아 뿐 아니라 어린이 방문객을 위해서는 큐티 분장 체험, 할로윈 디저트 만들기, 기념풍선 제공 등 다양한 이벤트가 준비됐으며, 사업단에서 나눠주는 호박 바구니를 들고 ‘트릭오어트릿’을 외치면 시장 상인들이 체험사탕을 주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본 행사와 함께 전시공간 ‘수작’에서는 핸드페인팅&도예체험을 실시하며, ‘한평갤러리’에서는 일러스트레이터 ‘싸비노(정승준)’작가의 개인 전시회 ‘Dive In Color’가 열린다.

이번 전시 기획은 여행을 가거나 일상에서 얻은 영감들을 모아 작가만의 구성과 색으로 표현, 잠시라도 여유와 힐링을 받을 수 있는 전시로 기획했으며, 싸비노 작가의 할로윈 테마그림은 광장 내 포토존 배경으로 운영된다.

정종임 시 문화도시정책관은 “이번 할로윈데이 대인예술야시장 행사는 올해 대인예술시장 프로그램의 정점이다”며 “가족, 친구들과 늦은 가을밤 분위기를 만끽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