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신세계프라퍼티, 스타필드 순천에 설립할까

자치
순천시·신세계프라퍼티, 스타필드 순천에 설립할까
31일 노관규 순천시장-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대표 만나 투자유치 공감
  • 입력 : 2022. 08.31(수) 17:13
  • 배진희 기자
왼쪽부터 임영록 대표, 노관규 순천시장
[프레스존] 전남 순천시가 복합쇼핑몰 유치에 공을 들여 향후 성공 가능성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노관규 순천시장은 8월 31일 시장실에서 스타필드 개발·운영사인 신세계프라퍼티 임영록 대표를 만나 의견을 나누었다.

순천시에 따르면 이날 노 시장은 순천시의 잠재력과 남해안 관광벨트를 통한 발전 가능성에 대해 설명했고, 신세계 측도 필요성과 발전방향에 공감했다.

이 자리에서 노 시장은 스타필드의 순천 유치 필요성을 직접 설명했다.

특히, “순천에 스타필드가 들어온다면 정부가 국책사업으로 투자하고 있는 남해안남중권 관광벨트 사업에 화룡점정을 찍는 것이며, 동서화합을 이끄는 ‘화개장터형 프로젝트’로 남해안 관광 축에 활력을 불어 넣는 일이 될 것이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임영록 대표는 “순천시장님의 순천을 넘어 대한민국 전체 구도와 남해안 발전을 큰 틀에서 생각하시는 철학에 크게 공감한다”며 “오늘 첫 만남을 가졌고 순천의 공식 의견을 들었으니 앞으로 다양한 고민을 순천과 함께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노관규 순천시장은 “예전에는 행정과 정치가 지역 통합을 이뤄냈다면 변화된 시대에서는 기업이 지역을 통합하는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다”며 “스타필드와 함께 대한민국 중소도시의 발전 모델을 만들어 가길 원한다”고 희망했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