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림동 관광 ‘스마트 투어’ 앱으로 편리하게

관광
양림동 관광 ‘스마트 투어’ 앱으로 편리하게
  • 입력 : 2022. 07.22(금) 11:04
  • 배진희 기자
양림동 스마트 투어 앱 이미지
남구, 비대면 방식 스마트 안내 시스템 구축
4개국 음성해설‧GPS 안내지도 등 서비스 제공


[프레스존]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는 양림동 근대역사문화 마을의 다양한 볼거리와 편의시설을 4개국 음성으로 안내하면서 위치 정보까지 전송하는 안내지도를 포함한 스마트 투어 앱 서비스 제공에 나섰다.

남구는 22일 “양림동을 방문하는 지역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문화유산을 비롯해 양림동을 대표하는 인물 등을 비대면 스마트 방식으로 안내하는 앱 서비스 플랫폼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양림동 스마트투어 모바일 앱은 비콘을 이용한 블루투스 기반 사물인터넷 기술을 적용한 관광 안내 시스템으로, 관광해설사의 안내 없이 양림동을 자유롭게 돌아 볼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제작됐다.

이번에 선보인 앱에는 방문객들이 양림동을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양림 문예길 ▲양림 100년 근대길 ▲광주정신 뿌리길 ▲추억 저장길 4개 테마 여행 코스를 제공하며, 각 코스별 한국어와 영어, 중국어, 일본어 버전으로 음성 안내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앱 이용자들은 이장우 가옥과 펭귄마을, 오웬기념각 등 양림동 관내 대표 관광지 12곳 가운데 각 관광지별 스탬프를 8개 이상 모으면 기념품도 제공하는 온라인 스탬프 투어에도 참여할 수 있다.

또 양림동 주변의 맛집과 숙소 등의 위치 및 연락처 등 다양한 정보를 비롯해 양림동 관광지 중 자신이 가고 싶은 곳을 선택해 코스 제작 및 여행후기를 기록할 수 있는 ‘나만의 코스와 여행노트’ 메뉴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남구 관계자는 “디지털 기술을 적용한 비대면 스마트 안내 서비스 실시로 양림동을 방문하는 사람들의 여행이 더욱 편리해졌다”며 “양림동 지역 관광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토록 하겠다”고 밝혔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