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비금에 200MW 태양광 착공 .. '주민참여형'

로컬
신안 비금에 200MW 태양광 착공 .. '주민참여형'
전국 최대규모, 비금주민협동조합 한국수력원자력 호반산업 LS일렉트릭 해동건설 참여
  • 입력 : 2022. 07.08(금) 09:56
  • 김순화 기자
전국 최대 규모의 비금주민태양광 발전소 착공식
7일 이세돌바둑기념관에서 열린 착공식에는 박우량 신안군수, 김혁성 신안군의장과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 등 사업관계자 및 지역주민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사진 신안군]
2023년 12월 상업운전 ... 비금주민 전원 1인당 48만원~ 16만원의 이익배당금
안좌. 지도, 임자 이어 비금면 포함 내년까지 4만 군민의 약 50% 햇빛연금 확대


[프레스존] 천사의 섬이라는 신안군 비금면에 주민참여형 태양광발전소가 들어선다.

대한민국 신재생에너지 중심지인 전라남도 신안군은 7일 비금면에서 전국 최대 규모의 비금주민태양광 발전소 착공식을 개최했다.

착공식에는 박우량 신안군수, 김혁성 신안군의장과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 등 사업관계자 및 지역주민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세돌바둑기념관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비금주민 태양광발전소는 비금주민협동조합, 한국수력원자력, 호반산업, LS일렉트릭, 해동건설이 함께 참여하는 국내 최대 주민참여형 발전소다.

특히 염전 부지위에 설치하는 태양광발전은 뛰어난 일조량과 양면형 태양광 모듈을 설치해 기존보다 5% 이상 고효율을 자랑한다.

2023년 12월 상업운전을 개시할 예정으로 신안군 신재생에너지 개발이익 공유 등에 관한 조례에 따라 비금면 주민전체 3,500여명에게 1인당 48만원~ 16만원의 이익배당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신안의 무한자원인 바람과 햇빛을 이용한 신재생에너지 개발이익 공유 정책으로 안좌면, 지도읍에 이어 공사 중인 임자도와 이번 착공한 비금면을 포함하여 24년까지 4만 군민의 약 50%가 햇빛연금을 지급받을 수 있다"고 기대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군민들의 소득창출을 위한 정책으로 누구나 살고 싶어하는 신안이 될 수 있도록 군민들과 함께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순화 기자 news@presszon.kr     김순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